[철학] 단테의 『신곡』 읽기 (목 7:30, 강사 장민성)

작성자
다중지성의정원
작성일
2018-03-02 22:36
조회
2762


[철학] 단테의 『신곡』 읽기

강사 장민성
개강 2018년 5월 3일부터 매주 목요일 저녁 7:30 (7강, 122,500원)

강좌취지
프리드리히 엥겔스는 『공산당 선언』 이탈리아판 서문에서, "최초의 자본주의 국가는 이탈리아였다. 중세 봉건시대의 종말과 근대 자본주의 시대의 시작은 위대한 인물에 의해서 표현되었다. 중세 시대 마지막 시인인 동시에 근대 최초의 시인인 이탈리아의 단테가 그였다. 오늘날도 1300년대와 같이 새로운 역사적 시기가 다가오고 있다. 이탈리아가 이 새로운 프롤레타리아 시기의 탄생의 시간을 알려줄 새로운 단테를 우리에게 선사할 것인가?"라는 말로, T.S 엘리엇은 "서양의 근대는 단테와 셰익스피어에 의해 양분된다. 제3자는 없다."라는 말로, 미켈란젤로는 "지구 위를 걸었던 사람 중 단테보다 위대한 사람은 없었다."라는 말로, 단테의 위대함을 상찬했지만, 정작, 고대와 중세 인류가 남긴 가장 뛰어난 문화적 총화이며, 헬레니즘과 헤브라이즘의 가장 행복한 만남, 그리스 신화로부터 아우구스티누스, 토마스 아퀴나스의 신학과 철학, 정치, 예술이 녹아져 들어간, 근대의 아침놀이라고 할, 『신곡』은 읽을 수 없는 책으로, 정작 읽지 못할 책, 읽기에는 너무 어렵고 지루한 책으로 남아 있습니다.
그러나 『신곡』은 프리모 레비의 『이것이 인간인가』에서도, 오늘의 현실에서도, 살아 숨쉬는 위대한 현재성을 가지고 있는 고전입니다. 단테가 베르길리우스와 베아트리체의 이끎으로 지옥과 연옥, 천국으로 상승하듯, 우리는 단테의 이끎으로 더 높은 차원의 정신적 고양을 향유할 수 있을 것입니다. 이번 학기에서는 『신곡』의 지옥편을 7회에 걸쳐서, 세밀하게 읽고 분석하며 음미하여 오늘 우리의 삶을 성찰하는 시간을 가져보려 합니다.

1강 단테의 『신곡』, 레비의 『신곡』, 우리의 『신곡』 : 1곡에서 3곡 까지
2강 첫 번째 고리 림보에서 다섯 번째 고리 디스의 성 밑까지 (4곡에서 8곡)
3강 디스의 문 밖에서 일곱 번째 고리 두 번째 원 검은 개까지 (9곡에서 13곡까지)
4강 일곱 번째 고리 세 번째 원에서 여덟 번째 고리 2낭까지 (14곡에서 18곡까지)
5강 여덟 번째 고리 3낭에서 6낭까지 (19곡에서 23곡까지)
6강 여덟 번째 고리 7낭에서 10낭 연금술사까지 (24곡에서 30곡까지)
7강 아홉 번째 고리까지(31곡에서 34곡까지), 연옥편, 천국편 간략 정리, 우리는 어디에 살고 있는가?

참고문헌
단테와 『신곡』을 이해하는 데는, 이마미치 도모노부의 『단테 신곡 강의』, 에리히 아우어바흐의 『단테』가 도움이 된다. 『신곡』의 번역본으로는, 박상진 번역의 민음사본은 위대한 시인이자 화가인 윌리엄 블레이크의 컬러 그림이 있어 이해를 돕고 있고, 한형곤 번역의 서해문집본이나 김운찬 번역의 열린책들본 모두 충실한 주석에다가 번역 상태도 훌륭하다. 허인 번역의 동서문화사본은 구스타브 도레의 그림이 있어 이해에 많은 도움이 된다. 고 최민순 신부의 번역은 신학과 중세 철학에 대한 깊은 이해와 높은 문학적 해석력이 결합된 뛰어난 번역이다.
따라서, 어떤 번역본을 선택해도 좋은 점과 아쉬운 점이 공존하는터이고, 네 번역본은 모두 좋은 번역본이라고 할 수 있다. 가장 좋은 것은 토스카나 지방언어를 알아 원어로 읽으면 좋겠지만, 번역된 것을 읽어야 한다면, 2종 이상을 견주어 가며 읽는 것도 한 방법이겠다. 이 강의에서는, 가장 최근에 번역되어, 최근의 이론적 성과가 충실히 반영된, 김운찬 번역의 열린책들 본을 텍스트로 사용한다.

강사소개
독립연구자, 경계인-이것도 저것도 다 하지만 이도 저도 아닌 사람, 서성이는 사람, 프로훈수꾼, 프로욕쟁이, 힐스에서 철학 강의.
현재, 홍명희 임꺽정 연구서 집필 및 단테 신곡에 대한 연구 와 오즈 야스지로 영화를 통해서 본 인간의 영원성에 대한 욕망을 주제로 한 철학서를 집필하고 있다.

 

★ 수강신청 방법 : 수강신청 게시판에 글을 남겨주세요!
링크 : http://daziwon.com/?page_id=33

전체 12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공지사항
2018년 2분학기(4월-6월) 시간표
다중지성의정원 | 2018.03.07 | 추천 7 | 조회 2061
다중지성의정원 2018.03.07 7 2061
11
[서예] 한글서예 / 한문서예 (일 7시, 강사 박찬순)
다중지성의정원 | 2018.03.12 | 추천 2 | 조회 2097
다중지성의정원 2018.03.12 2 2097
10
[예술사회학] 현대미술과 사회이론 (토 4:00, 강사 신현진)
다중지성의정원 | 2018.03.07 | 추천 5 | 조회 2423
다중지성의정원 2018.03.07 5 2423
9
비밀글 [페미니즘] 남성들의 국가에서 살아남기 : 미투의 정치학 (수 7:30, 강사 최형미)
다중지성의정원 | 2018.03.06 | 추천 4 | 조회 1039
다중지성의정원 2018.03.06 4 1039
8
[영화] 에세이영화 : 영화의 경계를 가로지르기 (화 7:30, 강사 이도훈)
다중지성의정원 | 2018.03.05 | 추천 2 | 조회 2898
다중지성의정원 2018.03.05 2 2898
7
비밀글 [철학] 엠마누엘 레비나스의 『전체성과 무한』 강독 세미나 (화 2:30, 강사 이석규)
다중지성의정원 | 2018.03.02 | 추천 0 | 조회 343
다중지성의정원 2018.03.02 0 343
6
[철학] 단테의 『신곡』 읽기 (목 7:30, 강사 장민성)
다중지성의정원 | 2018.03.02 | 추천 9 | 조회 2762
다중지성의정원 2018.03.02 9 2762
5
[문화비평] ‘세계의 끝’과 문화비평의 (불)가능성 ― ‘혐오의 시대’의 정치적·미학적 상상과 그 임계들 (금 7:30, 강사 오혜진)
다중지성의정원 | 2018.03.02 | 추천 2 | 조회 3702
다중지성의정원 2018.03.02 2 3702
4
[철학] 저자와 나, 그리고 텍스트 사이에서 : 해석학 입문 (수 7:30, 강사 윤동민)
다중지성의정원 | 2018.03.01 | 추천 3 | 조회 2403
다중지성의정원 2018.03.01 3 2403
3
[철학] 20세기 유럽대륙철학의 흐름 : 현상학, 실존주의, 구조주의를 중심으로 (월 7:30, 강사 김동규)
다중지성의정원 | 2018.03.01 | 추천 5 | 조회 2479
다중지성의정원 2018.03.01 5 2479
2
비밀글 [정치학] 개념의 재사유를 통한 페미니즘 이론의 확장 (목 7:30, 강사 김미덕)
다중지성의정원 | 2018.03.01 | 추천 5 | 조회 801
다중지성의정원 2018.03.01 5 801
1
[인문교양] 페미니즘의 다양한 목소리 : 시몬 드 보부아르에서 버틀러, 벨 훅스까지 (월 7:30, 강사 이인)
다중지성의정원 | 2018.03.01 | 추천 1 | 조회 3268
다중지성의정원 2018.03.01 1 326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