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수신문 2019.10.14] 이 책은 언어적 불평등의 문제를 제기한다

보도
작성자
갈무리
작성일
2019-10-16 11:52
조회
35


[교수신문 2019.10.14] 이 책은 언어적 불평등의 문제를 제기한다


기사 원문 보기 : http://www.kyosu.net/news/articleView.html?idxno=45938


에스페란토를 통하면 누구도 외국인이 되지 않고 평등하게 소통할 수 있다. 자멘호프는 “상호 이해가 어떤 두 사람을 연결할 수 있게 하려면 사용하는 언어가 평등하다고 느껴야” 한다고 했다. 오늘날 누가 에스페란토를 배우겠냐고 질문할 수 있겠지만, 에스페란토의 ‘평등’에 공감하며 에스페란토 말을 하고 글을 쓰는 사람들은 세계 곳곳에 존재한다. 이처럼 이 책은 언어적 불평등의 문제를 제기한다.



8961952145_1.jpg

『인류에게 공통의 언어가 있다면』 | 루도비코 라자로 자멘호프 지음 | 최만원 옮김 | 갈무리 (20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