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제] 2020.05.29 <주체의 해석학>

작성자
jongseong
작성일
2020-05-29 23:09
조회
73
> 자기 배려
알키비아데스는 타자를 어떻게 잘 다스릴 수 있을까의 해답.
통치자들의 특권.
자기자신을 배려하기 위해서 시간, 능력, 교양이 필요.
기본적 교육으로는 부족. 성인의 인문학적? 교육이 필요.
자기 배려의 특권화된 연령층은 장년기.
생의 완결을 준비하기 위해 자기배려 필요.
남성의 연애술과 관련.

'자기 인식'은 플라톤주의적 전통?

> 플라톤주의와 신플라톤주의적 자기 배려의 특징.
1. 자기 인식이 자기배려의 중요한 형식.
2. 자기 인식이 진리에 접근할 수 있게 해준다.
3. 진실 접근이 자신 안에 신성을 재확인 할 수 있게 한다.

자기 인식을 통해 진리와 진실에 접근할 수 있으며 그 결과 자기 안의 신성도 알 수 있다.
진실을 확인할 수 없으면 자기의 신성도 없다.
자기 인식, 신성의 인식, 자기 안에서 신성의 재확인 같은 요소들은 에피쿠로스주의, 스토아주의, 피타고라스주의의 자기배려 형식에서는 없다. (114)

플라톤주의는 영성이 요청하는 바를 제거시킨다?

> 자기 배려의 3가지 조건
1. 누가 자신을 배려해야 하는가. : 젊은 귀족층
2. 하나의 목적과 분명한 정당성 : 정해진 권력을 훌륭하고 합리적으로 덕망 있게 행사하는 방식으로 자신을 돌보는 것.
3. 자기배려의 주된 형식은 자기 인식.

알키비아데스에서 자기배려의 자기는 대상은 분명 자기이지만, 목적은 도시국가였다. (118)

> 자기 배려의 표현군(120)
인식행위 : 자기에게 시선 돌리기.
자기 자신으로 회귀하기. / 자기 자신의 가장 깊은 곳으로 내려가기.
자기 자신을 주장하기 / 자기로부터 해방되고 자기 자신을 넘어서기.
자족하기/ 자기 자신으로부터 환희를 느끼기.

> 어떻게 자기 배려가 개인 생활과 외연을 함께 하는 것이며, 또 개인생활과 외연을 공유하게 되었을까요?
자기배려의 시기는 사회적으로 영향력을 발휘해야 하는 장년의 시기.
철학을 하는 것이 자기배려의 방법?
철학 행위는 행복에 도달하는 것이고, 젊을 때나 나이 들어서나 철학을 해야 한다고 말한다.

> 자기 배려의 실천과 활동
자기를 무장하는 것, 실존을 위한 장비를 갖추는 것.
노인의 경우. 철학은 회춘하는 것 (자기 역사의 해석?)

> 자기 본래 상태의 회복.
'단 한번도 되어 본 적이 없는 '자기가 되기'가 바로 이 자기 실천의 가장 핵심적인 요소.

> 견유학파의 '잊기' 개념
자기 개혁은 이미 받은 교육, 습관의 정화.
'가족 이데올로기' 같은 어린 시절의 성찰 없이 주입된 가치들을 재검토한다?
자기 배려는 가정에 의해 부과된 모든 가치 체계를 재검토.
전체 1

  • 2020-05-30 15:58
    고맙습니다 ^0^!

전체 246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공지사항
New [공지] 7/17 플라톤의 대화편 『소피스트』 세미나를 시작합니다!
bomi | 2020.07.13 | 추천 0 | 조회 17
bomi 2020.07.13 0 17
공지사항
[꼭 읽어주세요!] 강의실/세미나실에서 식음료를 드시는 경우
ludante | 2019.02.10 | 추천 0 | 조회 1195
ludante 2019.02.10 0 1195
공지사항
세미나를 순연하실 경우 게시판에 공지를 올려주시길 부탁드립니다.
ludante | 2019.01.27 | 추천 0 | 조회 1176
ludante 2019.01.27 0 1176
공지사항
비밀글 <삶과 예술> 세미나 참가자 명단 - 2019년 1월
다중지성의정원 | 2018.02.25 | 추천 0 | 조회 55
다중지성의정원 2018.02.25 0 55
239
[발제] 7/10 『주체의 해석학』, 마지막 강의
bomi | 2020.07.10 | 추천 0 | 조회 20
bomi 2020.07.10 0 20
238
[발제] 7/10 『주체의 해석학』 p.478~532
- - | 2020.07.10 | 추천 0 | 조회 20
- - 2020.07.10 0 20
237
[공지] 7/10 『주체의 해석학』 p.478~532
bomi | 2020.07.09 | 추천 0 | 조회 24
bomi 2020.07.09 0 24
236
[발제] 7/3 『추제의 해석학』, 1982년 3월 10일 강의
bomi | 2020.07.03 | 추천 0 | 조회 33
bomi 2020.07.03 0 33
235
[발제] 7/3 『주체의 해석학』, p.397~477
- - | 2020.07.03 | 추천 0 | 조회 94
- - 2020.07.03 0 94
234
[공지] 7/3 『주체의 해석학』, p.397~477
bomi | 2020.07.01 | 추천 0 | 조회 23
bomi 2020.07.01 0 23
233
[발제] 6/26 『주체의 해석학』 1982년 3월 3일 강의 전반부
bomi | 2020.06.26 | 추천 0 | 조회 24
bomi 2020.06.26 0 24
232
[발제] 6/26 『주체의 해석학』 317-396
- - | 2020.06.26 | 추천 0 | 조회 22
- - 2020.06.26 0 22
231
[공지] 6/26 『주체의 해석학』 p.317~396
bomi | 2020.06.22 | 추천 0 | 조회 29
bomi 2020.06.22 0 29
230
[발제] 6/19 『주체의 해석학』, 237~316p
bomi | 2020.06.19 | 추천 0 | 조회 48
bomi 2020.06.19 0 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