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학] 장자, 아무것도 없는 곳에서 깨치다 (목 7:30, 강사 이임찬)

작성자
다중지성의정원
작성일
2018-12-10 18:38
조회
930


[철학] 장자, 아무것도 없는 곳에서 깨치다

강사 이임찬
개강 2019년 1월 17일부터 매주 목요일 저녁 7:30 (8강, 160,000원)

강좌취지
죽을 때가 가까워지자, 장자(莊子)는 제자들에게 자신의 시신을 그냥 들판에 버려두라고 말합니다. 장례가 너무 초라하고 새나 들짐승이 시신을 훼손할까 염려하는 제자들에게 장자는 이렇게 말합니다. ‘나는 하늘을 관 뚜껑으로 삼고, 땅을 관으로 삼으며, 해와 달과 별과 만물을 부장품으로 삼을 것이다. 이미 모든 장례 준비를 마쳤는데 무엇을 더 보탤 것인가!’
장자의 마음이 얼마나 큰가를, 상식의 세계에서 그의 사유가 얼마나 전복적인가를 보여주는 일화입니다. 장자 철학의 특징 중 하나는 크다[大]는 것입니다. 그의 마음이 크고, 세계를 보는 시야가 크며, 그가 의식하는 시간 또한 큽니다. 하루라는 시간을 마주하고 사는 사람, 10년, 500년, 천 년, 만 년의 시간을 마주한 사람들은 각기 다른 세계를 살아갑니다. 천 년의 시간을 마주한 사람에게 현재의 정상적 가치관은 결코 힘을 발휘할 수 없습니다. 현재의 가치관이 어느 시점에서 효력을 상실하는 것이라면, 우리는 한 차원 높여서 질문할 수 있습니다.
가치와 의미와 권력으로 구성된 현실을 걷어내면 무엇이 남을까? 장자는 현실을 구성하는 것들을 하나하나 걷어내 봅니다. 추상적인 도덕관념을 걷어냅니다. 일상의 행위규범에 대해 질의합니다. 권력을 비꼬고 무력화합니다. 시비, 선악, 미추 등의 평가를 버립니다. 가치를 배제하니 너와 나, 피차의 구분만 남습니다. 자신의 신체를 잊고 자아는 장례지내 버립니다. 그렇게 피차의 구분도 걷어냅니다. 이제 어떤 것이 있다는 관념만 남습니다. 이 관념도 걷어냅니다. 아무것도 없습니다. 장자는 이를 무하유지향(無何有之鄕, 아무것도 없는 근원적 경지)이라 부릅니다.
무하유지향은 장자 철학의 가장 기본적 직관입니다. 현실에서 제법 멀리 떠올라야 닿을 수 있습니다. 그렇다고 현실을 떠난 것은 아닙니다. 생존 공간으로서 현실은 떠나고 싶다고 떠날 수 있는 곳이 아닙니다. 장자는 여전히 현실에 있습니다. 다만 계속 현실에만 갇혀 있던 사람들과 다른 방식으로 살아갑니다. 이를 장자는 소요하는 삶, 여러 차원을 동시에 사는 양행의 삶이라 부릅니다. 본 강좌는 『장자』의 내편 7편을 중심으로 이러한 장자 사유의 여정을 더듬어가려 합니다.

1강 「소요유」 - 대붕의 우화 (vs) 동굴의 비유
2강 「인간세」 - 3인의 대화: 폭군, 개혁가, 장자
3강 「양생주」 - 허위와 죽음의 현실에 대한 ‘解’
4강 「제물론」 - 하늘의 교향악 (vs) 인간의 논쟁
5강 「제물론」 - 구분과 무차별, 대립과 조화의 양행(兩行)
6강 「덕충부」 - 덕(德), 세계를 변화하는 힘
7강 「대종사」 - 도(道)의 바다에서 사랑하기
8강 「응제왕」 - 혼돈의 죽음, 새로운 여행

참고문헌
박세당 지음, 전현미 역주: 『박세당의 장자, 남화경주해산보 내편』, 서울: 예문서원, 2012.
안동림 역주: 『장자』, 서울: 현암사, 1993.
안병주, 전호근 공역: 『역주 장자1』, 서울: 전통문화연구회, 2008.
정용선, 『장자의 해체적 사유』, 서울: 사회평론, 2011.
왕보 저, 김갑수 역: 『장자를 읽다: 신선의 껍데기를 벗어던진 인간 장자의 재발견』, 서울: 바다, 2007.

강사소개
도가 철학을 기초로 제자백가의 사상을 연구하고 있다. 『현대 중국 철학』(공역), 『직하학 연구』를 우리말로 옮겼다.

 

★ 수강신청 방법 : 수강신청 게시판에 글을 남겨주세요!
링크 : http://daziwon.com/?page_id=33

전체 11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공지사항
2019년 1분학기(1월-3월) 시간표
다중지성의정원 | 2018.12.20 | 추천 0 | 조회 589
다중지성의정원 2018.12.20 0 589
10
[영화철학] 투명기계 : 소멸하는 시간과 변신하는 영화 (월 7:30, 강사 김곡)
다중지성의정원 | 2018.12.14 | 추천 1 | 조회 1261
다중지성의정원 2018.12.14 1 1261
9
[철학] 현상학이라는 사유의 돌파구 : 후설의 『논리연구』 읽기 (월 7:30, 강사 김동규)
다중지성의정원 | 2018.12.10 | 추천 1 | 조회 767
다중지성의정원 2018.12.10 1 767
8
[예술사회학] 사회학자가 보는 현대미술 (화 7:30, 강사 신현진)
다중지성의정원 | 2018.12.10 | 추천 0 | 조회 687
다중지성의정원 2018.12.10 0 687
7
[영화] 포스트-시네마 입문 : 디지털 시네마의 등장과 영화적 경험의 변화 (수 7:30, 강사 이도훈)
다중지성의정원 | 2018.12.10 | 추천 1 | 조회 946
다중지성의정원 2018.12.10 1 946
6
[아시아페미니즘] 차이, 교차성의 정치학 그리고 아시아 페미니즘 (수 7:30, 강사 최형미)
다중지성의정원 | 2018.12.10 | 추천 4 | 조회 1298
다중지성의정원 2018.12.10 4 1298
5
[철학] 장자, 아무것도 없는 곳에서 깨치다 (목 7:30, 강사 이임찬)
다중지성의정원 | 2018.12.10 | 추천 2 | 조회 930
다중지성의정원 2018.12.10 2 930
4
[문학] 괴테의 『파우스트』 읽기 (목 7:30, 강사 장민성)
다중지성의정원 | 2018.12.10 | 추천 0 | 조회 865
다중지성의정원 2018.12.10 0 865
3
[철학] 마르틴 하이데거와의 만남 : 현상학, 해석학, 물러섬, 시적사유 (금 7:30, 강사 윤동민)
다중지성의정원 | 2018.12.10 | 추천 0 | 조회 924
다중지성의정원 2018.12.10 0 924
2
[인문교양] 삶에는 지혜가 필요하다 : 인문학이 던지는 여덟 가지 물음 (토 3:00, 강사 이인)
다중지성의정원 | 2018.12.10 | 추천 0 | 조회 1104
다중지성의정원 2018.12.10 0 1104
1
[서예] 한글서예 / 한문서예 (일 7시, 강사 박찬순)
다중지성의정원 | 2018.12.10 | 추천 0 | 조회 484
다중지성의정원 2018.12.10 0 48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