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술사회학] 사회학자가 보는 현대미술 (화 7:30, 강사 신현진)

작성자
다중지성의정원
작성일
2018-12-10 18:54
조회
494


[예술사회학] 사회학자가 보는 현대미술

강사 신현진
개강 2019년 1월 8일부터 매주 화요일 저녁 7:30 (8강, 160,000원)

강좌취지
현대미술과 사회학에 입문하시는 분들을 대상으로 강의를 만들었습니다. 예술도 우리가 사는 사회, 세계와 무관하지 않고 사회학자들은 현대미술에 조심스럽게 혹은 대놓고 일침을 가합니다. 네 명의 영향력 있는 사회학자들의 세계관과 예술관을 이해해보는 시간으로 이들 각자의 이론과 이를 기준자로 사용해 현대미술 사례를 분석해보는 시간을 각각 2회차를 할애해 살펴봅니다.

1강-2강 랑시에르가 보는 현대미술
랑시에르의 세계관, 그의 논리를 먼저 살펴봅니다. 그가 생각하는 세계는 어떻게 구조 지어지는지 그리고 그 구조가 계속가능하게 하는 정치는 어떻게 가능한지. 그는 그것이 감성의 정치라고 합니다. 이를 기준자로 보았을 때 과연 예술은 온전한 과정을 거쳐 왔는지. 만약 온전하지 않다면 그가 꿈꾸는 세계는 어떤 정치가 작동하는지 그리고 현대미술은 이를 어떤 방식으로 반영하고 있다고 생각하는지. 이를 해결하기 위한 그의 해법은 무엇인지 알아봅니다. 그가 말하는 결정 불가능한 예술, 생각에 잠긴 이미지란 무엇인지 그것이 사회 참여적 예술, 비판적 예술과 결을 같이 하는 것인지…. 그가 제시한 작품과 미학의 사례를 중심으로 설명해보는 시간을 갖습니다.

3강-4강 바디우가 보는 현대 미술
포스트모던, 프로이드 이후의 사회에 진리가 있을까? 철학자의 임무는 진리를 찾아내는 사람일까? 신-플라톤 주의자라고 불리는 바디우의 세계관에는 진리가 있습니다. 그는 인간이라는 주체가 진리를 찾아가는 여정을 현대주체의 존재방식, 특히 예술가와 철학자의 존재 방식으로 봅니다. 그가 보는 현대미술은 정치, 사랑, 과학과 함께 진리를 만들어낼 잠재성을 가진다고 합니다. 예술이 진리는 만들어낼 잠재성은 미학도 아니고 반미학도 아니고 비-미학에 있습니다. 비 미학은 무엇인지 이전의 예술 도식과의 차이는 무엇이고 현대미술에서는 어떤 작업에서 찾을 수 있을까요?

5강-6강 랏자라또가 보는 현대 미술
‘비물질 노동’이란 무엇일까요? 포디즘이 더 이상 작동하지 않는, 그리고 이를 이어받은 인지자본주의라는 경제체제 안에서 우리의 삶은 24시간 사회적 노동에 포섭된 상황입니다. 예술가는 그럼 다른 상황인 것인지? 정신노동자이자, 미래의 문화를 제시하던 정신노동자였던 예술인 집단의 위상에는 많은 변화가 찾아왔습니다. 하지만 이는 자본주의의 횡포로만 해석되는 것은 아닙니다. 네그리와 하트와 유사하게 랏자라또에게도 이러한 상황은 주체적인 현대적 인간의 탄생을 의미하기도 하고 문화민주주의로 보이는 상황도 연출됩니다. 예술의 민주주의가 야기한 딜레마를 가진 오늘날 랏자라또는 사건의 정치를 제안합니다. 그의 사건은 바디우의 진리가 만들어지는 순간과 연결될지도 모릅니다.

7강-8강 니클라스 루만이 보는 현대미술
사회 이론에서 인간은 필요 없다? 인지 생물학, 사이버네틱스에 체계이론을 결합한 루만의 사회이론은 그가 현대적 주체를 다루는 방식으로 해서 독특한 위치를 차지합니다. 인본주의적 심지어 인류세로 구분되는 현대사회를 파악하는 방식은 소통입니다. 인간이 아니라 소통만을 대상으로 세상을 파악한다는 것은 빅데이터와 어떻게 다를지, 인간의지는 여기에 어떻게 작용할지, 그러나 여론이나 선호도의 합이 인류가 의존하는 시스템을 대변하지는 않습니다. 예술의 소통을 바라보아도 예술이 작동해온 시스템이 구분됩니다. 이때 예술계와 예술 체계는 동일한 것일까요?

참고문헌
1강-2강 :
랑시에르의 『무지한 스승』, 『미학 안의 불편함』, 『해방된 관객』

3강-4강 :
바디우의 『비미학』, 제이슨 바커 『알랭 바디우 비판적 입문』

5강-6강 :
마우리치오 랏자라또 『비물질노동과 다중』, 『사건의 정치』, 『정치 실험』

7강-8강 :
프란시스코 바렐라&움베르토 마뚜라나 『앎의 나무』, 니클라스 루만의 『예술체계이론』, 게오르그 크네어&아민 낫세이의 『니클라스 루만으로의 초대』, 프란시스 할살

강사소개
예술학 박사. 이후 권위를 뺀 미술비평의 내용을 담은 소설을 쓰겠다는 밀리언셀러 소설가 지망생. 혹은 한량.

★ 수강신청 방법 : 수강신청 게시판에 글을 남겨주세요!
링크 : http://daziwon.com/?page_id=33

전체 11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공지사항
2019년 1분학기(1월-3월) 시간표
다중지성의정원 | 2018.12.20 | 추천 0 | 조회 284
다중지성의정원 2018.12.20 0 284
10
[영화철학] 투명기계 : 소멸하는 시간과 변신하는 영화 (월 7:30, 강사 김곡)
다중지성의정원 | 2018.12.14 | 추천 1 | 조회 932
다중지성의정원 2018.12.14 1 932
9
[철학] 현상학이라는 사유의 돌파구 : 후설의 『논리연구』 읽기 (월 7:30, 강사 김동규)
다중지성의정원 | 2018.12.10 | 추천 1 | 조회 517
다중지성의정원 2018.12.10 1 517
8
[예술사회학] 사회학자가 보는 현대미술 (화 7:30, 강사 신현진)
다중지성의정원 | 2018.12.10 | 추천 0 | 조회 494
다중지성의정원 2018.12.10 0 494
7
[영화] 포스트-시네마 입문 : 디지털 시네마의 등장과 영화적 경험의 변화 (수 7:30, 강사 이도훈)
다중지성의정원 | 2018.12.10 | 추천 1 | 조회 606
다중지성의정원 2018.12.10 1 606
6
[아시아페미니즘] 차이, 교차성의 정치학 그리고 아시아 페미니즘 (수 7:30, 강사 최형미)
다중지성의정원 | 2018.12.10 | 추천 3 | 조회 667
다중지성의정원 2018.12.10 3 667
5
[철학] 장자, 아무것도 없는 곳에서 깨치다 (목 7:30, 강사 이임찬)
다중지성의정원 | 2018.12.10 | 추천 1 | 조회 611
다중지성의정원 2018.12.10 1 611
4
[문학] 괴테의 『파우스트』 읽기 (목 7:30, 강사 장민성)
다중지성의정원 | 2018.12.10 | 추천 0 | 조회 626
다중지성의정원 2018.12.10 0 626
3
[철학] 마르틴 하이데거와의 만남 : 현상학, 해석학, 물러섬, 시적사유 (금 7:30, 강사 윤동민)
다중지성의정원 | 2018.12.10 | 추천 0 | 조회 707
다중지성의정원 2018.12.10 0 707
2
[인문교양] 삶에는 지혜가 필요하다 : 인문학이 던지는 여덟 가지 물음 (토 3:00, 강사 이인)
다중지성의정원 | 2018.12.10 | 추천 0 | 조회 821
다중지성의정원 2018.12.10 0 821
1
[서예] 한글서예 / 한문서예 (일 7시, 강사 박찬순)
다중지성의정원 | 2018.12.10 | 추천 0 | 조회 282
다중지성의정원 2018.12.10 0 28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