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것은 파이프가 아니다 (0302, 3장)

작성자
nowhere
작성일
2018-03-02 19:22
조회
323
0302 발제문
발제자: nowhere

3. 클레, 칸딘스키, 마그리트
15-20세기 서양회화를 지배한 2개 원칙
->클레,칸딘스키,마그리트가 부쉈다

1)원칙1
: 조형적 재현(유사resemblence를 함축)과 언어적 지시(유사를 배제한다) 사이의 분리 단언

우리는 유사를 통해 보며, 차이를 통해 말한다.
두 체계는 교차되거나 용해되지 않는다.
어떤 방식으로든 (이미지/텍스트) 종속 관계가 있어야 했다.
...본질적인 것은 언어 기호와 시각적 재현이 대번에 주어지지 않는다는 것이다.
언제나 하나의 질서가 형태에서 담론, 담론에서 형태로 가면서 그것들을 위계화한다.
->바로 이 원칙의 절대성을 클레가 부쉈다.
어떻게?: 형상들의 중첩과 기호들의 구문을 불확실하고 가역적이며 부유하는 공간 안에서 강조함으로써
...문제되고 있는 것은 똑같은 체계 조직 속에 유사에 의한 재현과 기호에 의한 지시의 교차이다.
그것은 화폭의 공간과는 아주 다른 공간에서 그들이 서로 만난다는 것을 가정한다.

2)원칙2
‘유사하다는 사실’과 ‘재현적 관계가 있다는 확언’ 사이의 등가성을 제시한다.
...본질적인 것은 유사와 확언을 떼놓을 수가 없다는 것이다.
->이 원칙으로부터의 단절 by 칸딘스키
어떻게?: ‘사물들’이라 말했던 선들과 색채들을 더 고집스럽게 확인함으로써, 유사와 재현 관계를 동시에 지워버린다.
다음, 그의 확언은 어떤 유사에도 기대지 않으며, 누가 “이게 무엇이오”라고 물으면 ... 내적 긴장이나 관계에 의해서만 대답할 수 있는, 그런 날것 그대로의 확언이다.
...
그의 그림은 그 누구의 그림보다도 정확한 유사에 매달려 있는 것처럼 보이는데, 그의 작품은 마치 유사를 확인하기 위해서인 듯 고의적으로 유사를 배가시키는 데에까지 이를 정도이다.
...
어떤 그림보다 더 철저하게, 가혹하게 글씨 요소와 조형 요소를 분리시키는 데 전념하고 있는 회화이다
...
마그리트의 회화는 클레나 칸딘스키의 작업과 다르지 않다. 그것은 차라리 그것과 정면으로 마주서서 그리고 그것들의 공통된 체계로부터 출발하여, 대립적이면서도 동시에 보족적인 형상을 이룩한다.
전체 0

전체 183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공지사항
[새책공지] 발터 벤야민 『서사 기억 비평의 자리』8월 23일 시작!
bomi | 2019.08.01 | 추천 0 | 조회 491
bomi 2019.08.01 0 491
공지사항
[꼭 읽어주세요!] 강의실/세미나실에서 식음료를 드시는 경우
ludante | 2019.02.10 | 추천 0 | 조회 861
ludante 2019.02.10 0 861
공지사항
세미나를 순연하실 경우 게시판에 공지를 올려주시길 부탁드립니다.
ludante | 2019.01.27 | 추천 0 | 조회 856
ludante 2019.01.27 0 856
공지사항
비밀글 <삶과 예술> 세미나 참가자 명단 - 2019년 1월
다중지성의정원 | 2018.02.25 | 추천 0 | 조회 53
다중지성의정원 2018.02.25 0 53
6
이것은 파이프가 아니다에 인용된 그림들
크리 | 2018.03.02 | 추천 2 | 조회 342
크리 2018.03.02 2 342
5
이것은 파이프가 아니다 (0302, 3장)
nowhere | 2018.03.02 | 추천 2 | 조회 323
nowhere 2018.03.02 2 323
4
3/2 이것은 파이프가 아니다 59-75
명선 이 | 2018.03.02 | 추천 2 | 조회 787
명선 이 2018.03.02 2 787
3
이것은 파이프가 아니다
rara | 2018.03.02 | 추천 2 | 조회 392
rara 2018.03.02 2 392
2
[삶과 예술] 3/2「이것은 파이프가 아니다」발제공지 (2)
명선 이 | 2018.02.24 | 추천 2 | 조회 329
명선 이 2018.02.24 2 329
1
미셸 푸코, 『이것은 파이프가 아니다』 세미나 참가자 모집! ― 2월 23일 금요일 7:30 시작!
다중지성의정원 | 2018.02.20 | 추천 1 | 조회 332
다중지성의정원 2018.02.20 1 332